Home English LG
LG Home English Chinese

생중계
뉴스
기보보기
기보해설
대회개요
대진표
선수소개
역대 우승자 보기
기력향상 길라잡이

신민준, LG배 첫 우승 도전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결승3번기, 내달 1일부터 열려
[LG배]

신민준 9단이 LG배에서 메이저 세계대회 첫 우승에 도전한다.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결승3번기가 내달 1일과 3ㆍ4일 한국기원과 중국기원에서 온라인대국으로 펼쳐진다. 신민준 9단의 결승 상대는 중국랭킹 1위 커제 9단으로 상대전적은 커제 9단이 4승 2패로 앞서있다.

메이저 세계대회 첫 결승에 오른 신민준 9단은 물론 여덟 차례 메이저 세계대회 정상을 밟았던 커제 9단 역시 LG배 결승은 이번이 처음이다. 신민준 9단은 22회 대회 4강이 가장 높은 성적이고, 커제 9단은 22ㆍ24회 4강에 오른 바 있다.

시드를 받아 본선에 직행한 신민준 9단은 32강에서 대만 왕위안쥔 9단을 꺾은데 이어 중국 딩하오 6단, 이태현 7단을 연파하고 4강에 올라 전기 대회 준우승자 박정환 9단에게 승리하며 결승행을 확정지었다.

▲ LG배 결승에 오른 신민준 9단.


커제 9단은 32강에서 박건호 4단에게 승리했고 16강에서는 디펜딩 챔피언 신진서 9단, 8강에서 원성진 9단, 4강에서 변상일 9단을 누르고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을 앞둔 신민준 9단은 “초반 뿐 만 아니라 중후반까지 다양한 부분을 디테일하게 연습하고 있고 인공지능 연구를 좀 더 늘려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면서 “LG배는 본선에서 7승 1패를 기록해 좋은 기억을 많이 갖고 있는 대회다. 최근 성적이 좋지 않지만 이번 결승에서 좀 더 성숙된 모습으로 잘 두도록 하겠다”는 임전소감을 전했다.

결승 모든 대국은 사이버오로 대국실에서 오전 9시 30분부터 해설생중계한다.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은 조선일보사가 주최하고 (주)LG가 후원한다. 총규모는 13억원으로 우승상금이 3억원, 준우승상금은 1억원이다. 생각시간은 각자 3시간에 초읽기 40초 5회씩이 주어진다.

지난 대회에서는 신진서 9단과 박정환 9단이 형제대결을 펼쳐 신진서 9단이 2-0으로 승리하며 메이저 세계대회 첫 우승을 차지했다.

▲ 세계대회 8관 커제. LG배에서 신민준과 3번기를 펼친다.



오로IN  ()     
[LG배] '둔재(鈍才)'의 후천적 감각으로   (2021.05.06) 
[LG배] 이동훈 강동윤 등 7명, LG배 본선 진입   (2021.05.06) 
[LG배] 한상조, 신재원 대활약! 최종전 남긴 LG배 국내선발전   (2021.05.05) 
[LG배] 여자기사·아마추어대표 모두 탈락   (2021.05.03) 
 
 
Top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