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English LG
LG Home English Chinese

생중계
뉴스
기보보기
기보해설
대회개요
대진표
선수소개
역대 우승자 보기
기력향상 길라잡이

쏙쏙바둑정보
에피소드
이홍렬의 바둑이야기
2017/05/31
[LG배 16강]
김명훈 vs 양딩신
(대국실중계)
2017/05/31
[LG배 16강]
이원영 vs 탕웨이싱
(대국실중계)
2017/05/31
[LG배 16강]
김지석 vs 셰얼하오
(대국실중계)
2017/05/31
[LG배 16강]
최철한 vs 천야오예
(대국실중계)
16명 선발! LG배 통합예선 시작
4월 3일부터 8일까지 한국기원에서 열려
[LG배]

제22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통합예선이 4월 3일부터 8일까지 서울 한국기원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 통합예선에 주최국인 한국은 프로기사 208명과 아마추어 8명이 출전한다. 중국 77명, 일본 31명, 대만 20명까지 총 344명이 16장 본선티켓을 놓고 21.5:1의 경쟁을 벌인다..전기 통합예선에 308명이 출전한 것에 비하면 36명이 늘었다.작년 LG배에선 한국 5명, 중국 11명의 기사가 통합예선을 통과했다. 통합예선에선 한국랭킹 1∼32위와 중국랭킹 1∼16위, 일본랭킹 1∼16위를 16개조에 분산 배치했다.

LG배 통합예선은 점심시간이 있다. 오전 10시에 대국을 시작하고, 점심시간은 오후 1시부터 2시까지다. 3일 1라운드가 열리고, 대국자가 가장 많은 2라운드는 A~H조가 4일(화), I~P조가 5일(수) 이틀로 나누어 치른다. 이어서 6일 3라운드, 7일 4라운드(준결승), 8일 결승전이 열린다. 사이버오로는 통합예선 주요대국을 매일 5~6판씩 수순중계한다.

▲ 1라운드에서 오유진은 일본기사 오다케유와 만났다.


▲ 한국기원 2층 대회장. 조한승 9단이 설현준 3단과 대국 중이다.


사이버오로 중계- 4월 3일 1R 대국
K조 강유택-랴오싱원(中)
M조 변상일-이링타오(中)
N조 오유진-오다케 유(日)


'LG배 조선일보 기왕전'은 조선일보사가 주최하고 (주)LG가 후원한다. 상금 규모는 13억 원으로 우승상금 3억 원, 준 우승상금 1억 원이다. 지난 회는 당이페이가 우승해 LG배에서 한국과 중국은 아홉 차례, 일본이 두 번, 대만이 한 번 우승을 차지했다. 22회 대회 본선 32강전은 5월 29일, 16강전은 31일에 이어서 열릴 예정이다. 본선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본선시드는 16명이 받는다.

LG배 본선 시드- 총 16명
한국: 박정환ㆍ신진서ㆍ이세돌ㆍ최철한ㆍ김지석ㆍ이동훈- 6명
중국: 당이페이(전기 우승)ㆍ저우루이양(전기 준우승)ㆍ커제ㆍ천야오예ㆍ탕웨이싱- 5명
일본: 이야마 유타ㆍ이다 아쓰시ㆍ이치리키 료- 3명
대만: 샤오정하오- 1명
주최사 시드: 1명(미정)

4월 3일 시작한 제22회 LG배 1라운드(작은 조 대국) 대진은 아래 표와 같다.



▲ 통합예선 1라운드가 열리는 한국기원 4층 대회장 모습.


▲ LG배 통합예선은 일반조, 여자조, 아마추어조를 구분하지 않는다.


▲ 한국기원 4층. 사이버오로는 1라운드와 2라운드는 세 판씩 중계하고, 3라운드부터 결승전까지 네 판을 수순 중계한다.




박주성  ()     
[LG배] LG배 출전기사들에게 ‘알파고 바둑’에 대해 묻다   (2017.05.30) 
[LG배] 강동윤ㆍ커제, 2년 만에 재회! 한국 7명, 16강 출사표   (2017.05.29) 
[LG배] 커제를 만나러 가는 길...?   (2017.05.29) 
[LG배] (속보) 이원영 처절한 반집승! 32강 한중대결 1승 7패   (2017.05.29) 
 
 
Top E-mail